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현대해상, 청주지역 ‘수해복구 긴급지원 캠프’

기사승인 2017.07.17  15:36:59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현대해상

[이지경제] 안창현 기자 = 현대해상(대표이사 이철영·박찬종)은 300mm가 넘는 폭우로 침수 피해가 컸던 충북 청주지역 청원구 공항로 인근에 ‘수해복구 긴급지원 캠프’를 설치하고 신속한 피해 복구 지원 및 긴급구호 활동을 전개한다고 17일 밝혔다.

긴급지원 캠프는 현대해상 및 자회사 현대하이카손해사정, 하이카프라자 임직원 30여명으로 구성된 긴급지원단과 견인차량 13여대로 구성됐다.

침수된 차량을 임시보관소로 이동시키고 캠프를 방문한 고객들에게 각종 침수 관련 보상상담, 사고접수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재열 보상지원부 부장은 “현대해상은 침수 피해로 큰 고충을 겪고 있는 지역주민들이 일상 생활로 신속히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해상은 이번 폭우로 피해를 입은 천안지역에도 지원인력과 견인차량을 추가 배치해 신속한 복구 지원 및 지역주민의 피해 최소화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안창현 기자 isangahn@ezyeconomy.com

<저작권자 © 이지뉴스 모바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최신기사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